1박 2일 프로그램으로 변경한 일에 대한 말씀

마을이장 2011.11.02 01:05 조회 수 : 5520 추천:26





'2011 쌀밥에 고깃국 그리고 이야기' 1박 2일 프로그램


1. 일정

- 2011년 11월 12일(토요일) pm 5:00까지 전남 구례군 토지면 오미리 오미동으로.
  (내비게이션은 ‘운조루’로 검색하시면 됩니다.)
- 6:00 ~ 7:00 / 저녁밥(쌀밥, 고깃국, 시래기국, 생김치 등)
- 7:00 ~ 7:40 / 지리산닷컴 PT(쌀 이야기)
- 7:30 ~ 10:00 / 이야기 나누는 시간(손두부와 생김치, 막걸리와 지참 하신 술)
- 11:00 / 취침(운조루와 마을 민박 섭외)
- 11월 13일(일요일) am 7:00 / 기상
- 7:00 ~ 9:30 / 산동면 현천마을 또는 대양, 반곡마을 산책(각자 차량 나누어 이동)
- 9:30 / 아침밥(닭 떡국 or 꿩 떡국)
- 10:00 / 정리모임(양촌리 커피와 황차를 마시며 기념품 나누기)
- 11:00 / 행사 終


2. 참가비와 내용
- 참가비용 / 1인 70,000원(초등학생 이하 참가자는 30,000원)
  그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 식사 두 번과 술과 안주 한 번
  * 기념품(백미, 현미, 홍미, 흑미 각 1kg 세트)
  * 숙박
  * 진행비 / α


3. 숙박에 대한 설명
- 1인 15,000원으로 책정을 했습니다.
  이것은 운조루를 중심으로 남과 여로 방을 나누어 저희들의 방을 배치하는
  경우입니다. 방의 개수가 한정적이니 이렇게 해야 합니다.
  방 1에 4~5명 정도 배정할 것입니다.
- 운조루는 지난 ‘Bread & Noodle 그리고 이야기’ 때에도 설명을 드렸지만 실내에 화장실과 샤워 시설이
  없습니다. 공동으로 마당의 시설을 사용하셔야 합니다.
- 독립된 방을 원하실 경우는 추가비용이 발생할 것입니다.
  이런 경우는 마을의 민박을 저희가 섭외를 하고 오셔서 추가비용을 지불하시면 됩니다.
  3~4인 가족이나 일행의 경우 5~6만 원 정도로 섭외할 계획입니다.
  그런 경우 예를 들자면, 어린이가 포함된 3인 가족이 참가하신 경우 170,000원의
  참가비용을 내시고 개별 방에 대한 추가 비용으로 1~2만 원을 더 지출하시게 됩니다.


4. 아침 산책에 대한 설명
- 11월 13일 무렵이면 구례군 산동면에 산수유 열매가 풍성한 시절입니다.
- 문제는 오미동에서 산동까지 차량 이동 시간을 20~25분 정도 책정해야 합니다.
  가지고 오신 차량에 나누어 타서 이동하는 방법이 유력합니다. 그렇다고 관광버스를
  부르기엔 지출이 너무… 하여, 대중교통으로 도착하시는 분들도 계실 것이니 카풀 상황을
  염두에 두셔야 합니다.
- 다음으로 예상되는 문제는 금년의 산수유 열매 상황이 좋지 않다고 합니다. 이곳에서 보셨던
  산수유 사진의 상태와 많이 거리가 멀다는 판단이 서면 산책 장소를 다른 마을로 변경할 수도 있습니다.





5. 일정 변경의 辯
당일행사를 기획했던 것은 사실 지리산닷컴 입장에서 ‘좀 편하게 가보자’는 생각과
‘참가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안’ 이라는 판단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나 11월 1일(화요일) 밤을
기준으로 단 한 분도 당일 행사 참가 신청을 하지 않으셨습니다. 신청자 모두 1박 2일입니다.
“혹시 1박 하실 분들은 우리가 숙박을 섭외하고…” 라는 생각은 심히 멍청한 판단이었습니다.
사이트의 성격 상 장거리 이동이 필연적인 주민들이 대부분인데 결국 그리 되었습니다.
전라도닷컴 11월호에 기사가 나가버렸지만, 그래서 무리가 있지만 차라리 ‘당일 참가자가
발생하기 전에’ 행사 기획을 변경하자는 무리한 결정을 했습니다.
거듭 반성하고 송구스러운 마음 거시기 합니다.
꾸벅.

★ 행사참가 신청 메일 / undersea73@naver.com
- 신청하시면 입금 계좌를 메일로 보내드립니다.
- 음식 준비 때문에 미리 참가신청하시고 입금해 주신 분으로 참가를 제한하겠습니다.







4dr@naver.com
공지 지리산닷컴 사진사용에 관해 마을이장 2013.05.24 20205
173 생각 / 예고편 - '맨땅에 펀드', 우리는 왜? [44] 마을이장 2012.02.22 8629
172 생각 / 온 마을을 비추는 큰 불, 동홰 - 여섯 번째 정월 대보름 [25] 마을이장 2012.02.09 7908
171 마을 / 행복마을은 행복한가? - 2011 오미동 대동회 [22] 마을이장 2012.01.15 8401
170 마을 / 행복마을은 행복한가? - 2011 상사마을 대동회 [16] 마을이장 2012.01.10 7846
169 장터 / 구라 for 청국장 [28] 마을이장 2011.12.23 8666
168 생각 / 소식 [18] 마을이장 2011.12.09 7239
167 생각 / 뒷담화 - 2011 쌀밥에 고깃국 그리고 이야기 [27] 마을이장 2011.11.22 7342
166 그곳 / 가을 강을 따라 내려가다 [23] 마을이장 2011.11.15 6929
165 생각 / 나를 둘러 싼 모든 것, 세상 그리고 가을 [15] 마을이장 2011.11.10 6795
164 장터 / 2011 쌀밥에 고깃국 그리고 이야기 [26] 마을이장 2011.10.31 6641
» 1박 2일 프로그램으로 변경한 일에 대한 말씀 [6] 마을이장 2011.11.02 5520
162 마을 / 쌀밥에 고깃국 그리고 이야기 2011 [31] 마을이장 2011.10.19 6589
161 밥상 / 땅콩죽 - 이장집 [25] 마을이장 2011.10.13 7830
160 사람 / 김종옥의 손, 그리고 일 년이 지나 [33] 마을이장 2011.09.28 7273
159 마을 / Fake Documentary ‘나의 살던 고향은…’ [31] 마을이장 2011.09.09 7541
158 생각 / 그냥 소리 [28] 마을이장 2011.09.01 6698
157 마을 / 小品 - 그녀에게 [20] 마을이장 2011.07.27 7131
156 생각 / 우리밀 시즌3을 끝내고 [41] 마을이장 2011.07.19 9007
155 장터 / 우리밀 시즌3 - Bread & Noodle 그리고 이야기 [34] 마을이장 2011.06.22 9664
154 생각 / 텃밭에서 [23] 마을이장 2011.06.08 7864
Copyright© 2007. All Rights reserved www.jirisan.com 4dr@naver.com | 지리산닷컴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