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나

노안이 웬간히, 아니 시작만해도 라식~섹 안된다네예.
계속 쓰고 있는 안경은 잊고 지낸 젊은 날(?) 이었으나, 이젠 가까운거 보기위해 벗고 끼고 하느라 안경을 의식하게 되면서 슬그머니 그걸 해볼까하는 욕망이 일었으나, 이미 늦었다는...ㅋ
Copyright© 2007. All Rights reserved www.jirisan.com 4dr@naver.com | 지리산닷컴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