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울

책 받아보고 두고 두고 읽고 있습니다. 형제무고[주련 첫장사진 기둥글씨] 부터 다른 느낌으로 시작해 긴 울림으로 이어짐니다.

넘아쉬운건 아직 1쇄 본 이 판매된다는 것이 무척 이나  아쉬움으로 남아요 많이 팔려서 2쇄 아니 10쇄는 해야 할 텐데 ..... 올여름 소원은 봉화를 한번 가보는 것인데 지금쯤 송석헌은 개방 하겠지요

Copyright© 2007. All Rights reserved www.jirisan.com 4dr@naver.com | 지리산닷컴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