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곳 / 여덟 사람, 뱀사골을 걷다

마을이장 2013.10.23 23:22 조회 수 : 8884

 

 

 

 

20131023일 수요일 아침.

7시에 오미동에 모여서 740분에 출발.

840분 무렵부터 뱀사골 계곡을 따라서 걸어 올라갔다.

노을언니, 깡패언니, 월인, 호호, 악양댁, 일탈, 무얼까? 이장.

구례를 기준으로 보자면 단풍은 구백 고지 정도까지 내려와서 산의 북쪽이라도

금년에는 단풍이 늦겠다는 판단을 했다. 우리의 약속 일자가 빨랐다는 판단.

그러나 달궁 지나는데 산의 북쪽은 이미 단풍이었다.

그래서 지난 몇 년 동안의 뱀사골 단풍보다 시기로는 가장 적절한 때였던 것 같다.

농부는 단풍놀이를 가지 못한다. 들판의 벼를 베는 시기가 단풍철이기 때문이다.

그냥 이 말이 하고 싶었다. 사진이 많아서 더 이상 말은 하지 않겠다.

대부분의 여러분들은 금년에도 인적 드문 상황에서 단풍을 하지 못할 것이니

아래 사진으로 갈증 해소하시기를.

그냥 시간 순으로 나열했기에 왕복 코스의 특성 상 같은 지점 사진이 있을 것이다. 

러나 빛이 다를 것이니

 

 

 

 

 

 

 

 

 
































































































































































































































































































































































































































































































































































































































































































































































































































































 

 

 

 

 

 

 

 

jirisan@jirisan.com

 

 

 

 

공지 지리산닷컴 사진사용에 관해 마을이장 2013.05.24 20339
262 그곳 / 꽃, 2016 – 포토그래퍼 또는 노점상 [40] 마을이장 2016.03.23 1685
261 그곳 / 꽃, 2016 - 거절 [19] 마을이장 2016.03.18 1190
260 그곳 / B컷. 2011. 3. 30 [11] 마을이장 2016.03.17 929
259 그곳 / Replay [25] 마을이장 2016.03.14 1624
258 생각 / 노래는 끝이 났는가 [16] file 마을이장 2016.03.08 1269
257 화개 / <낫짱의 부엌> 판매 알림1 & 놀이터 구상 [30] 마을이장 2016.02.24 2242
256 생각 / 물과 불 [10] 마을이장 2016.02.23 1342
255 생각 / 피할 수 없다면 [22] 마을이장 2016.02.19 1486
254 그곳 / 지리산인듯 [23] 마을이장 2016.02.11 1619
253 생각 / 지리산닷컴V3.0 또 다른 설명 [34] file 마을이장 2016.02.10 1465
252 생각 / 백조의 발 [38] 마을이장 2016.02.04 1602
251 생각 / 나는 무엇을 먹고 어떻게 살고 있나? [26] 마을이장 2016.01.28 2005
250 생각 / 내가 친 그물 [40] 마을이장 2016.01.19 2299
249 생각 / 차카게 살자 [32] 마을이장 2016.01.08 1739
248 생각 / 세ː믿 [24] file 마을이장 2015.12.22 1781
247 外道 / 의대 대신 귤… 장태욱의 선택 [48] file 마을이장 2015.12.17 2528
246 外道 / 한 번뿐인 삶 YOLO – 출판사 이야기와 공동 필자의 진심 [38] file 마을이장 2015.11.24 2567
245 外道 / 한 번뿐인 삶 YOLO - 작가 속마음 [64] file 마을이장 2015.11.15 2374
244 外道 / 한 번뿐인 삶 YOLO - 보도자료 [37] file 마을이장 2015.11.13 2041
243 생각 / 플랫폼의 소비자들 그리고 지리산닷컴 [10] file 마을이장 2015.08.01 2192
Copyright© 2007. All Rights reserved www.jirisan.com 4dr@naver.com | 지리산닷컴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