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경주는 손님이 오지 않는 한약방 약장 서랍을 남몰래 열어 보는 것 같은 도시다"  고맙습니다,,,,

이런 비유를 읽을 수 있어서,,,,,감사합니다

Copyright© 2007. All Rights reserved www.jirisan.com 4dr@naver.com | 지리산닷컴은?